“락스 필요없습니다” 곰팡이와 박테리아 악취 한번에 제거할 수 있는 청소도구 공개

치약만 있으면 변기 청소를 아주 쉽게 할 수 있는데요. 청소할 수 있는 방법과 오랫동안 자동으로 악취를 제거할 수 있는 두 가지 방법을 알려드릴 건데요. 한 번 알아두면 두고 두고 사용할 수 있는 만큼 꼭 영상 시청해보셨으면 합니다.

우선 치약을 준비해 주면 되는데요. 집에서 사용하지 않는 치약을 이용하는 것도 좋지만 유통기한이 지난 치약을 버리지 않고 활용하시면 더욱 좋습니다.

출처: 1분TV

그릇에 따뜻한 물을 종이컵으로 두 컵 넣어줍니다. 그리고 치약을 일정량 짜서 넣어주시고 손을 이용해서 물에 풀어줍니다.

풀어진 치약물은 변기통에 직접 넣거나 변기 물통에 넣어줍니다. 치약 물을 넣은 상태에서 내부를 청소해 주시고 10분 정도 방치해 둡니다.

출처: 1분TV

10분이 지났다면 이제 물을 내려줍니다. 변기 물통에 넣었다면 변기에 물이 내려왔을 때 청소해줍니다.

치약에는 세척에 필요한 연마제와 곰팡이와 박테리아 번식을 막아주는 방부제 악취를 제거하는 방향제가 들어있어 변기 청소를 하기에 아주 유용한 방법입니다.

이제 두 번째로 한 번 만들어서 지속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방법인데요.

치약과 베이킹 소다를 이용해서 만들어 줄 겁니다. 베이킹 소다 두 컵을 넣어줍니다. 치약은 작은 제품의 경우 하나를 다 넣어주시고 용량이 큰 제품은 반 정도만 넣어줍니다.

출처: 1분TV

베이킹 소다를 추가해주게 되면 살균 작용과 각종 세균 번식을 억제해 주는 데 아주 효과적입니다.

이제 두 가지를 섞어줍니다. 잘 섞였다면 동그랗게 뭉쳐줘야 하는데요.

손에 달라붙을 수 있으니 밀가루 반죽하듯이 손에 베이킹 소다를 묻히고 뭉쳐주면 손에 묻지 않고 동그랗게 만들 수 있습니다.

이렇게 완성된 변기 세정제는 육수 팩에 넣어서 물통에 끼워주면 되는데요. 집에 사용하지 않는 마스크가 있다면 좀 더 쉽게 장착이 가능합니다.